마우스? 아니 세탁기

세탁기는 크면 클수록 좋다는 얘기를 깊이 공감한다. 홀로 사는 입장에서, 19kg짜리 세탁기는 좀 오버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으나, 어지간한 이불 빨래도 한번에 끝낼수 있다는 장점에도 뭔가 부족함이 있다. 안방 베란다에 소형 세탁기 하나 더 들일 생각이지만, 아직까지 갈망(?)하는 마음은 없다.

그러는 와중에 인디고고에서 여행용 미니 세탁기를 발견하게 된다. 엄밀히 말하면, 초음파 진동을 통해 세탁물을 세탁한다는 것이다. 반신반의하면서 구매 버튼을 눌렀다. 그리고 난 뒤 우여곡절 끝 3개월만에 물건을 받았다.

물건은 싱가폴에서 왔다. 물론 인디고고 아이템 개설자가 싱가폴 사람이었기에, 당연한…

DSC05766.jpg

파우치를 보면서, 생각보다 완전 허접하진 않구나 생각이 들었다. 제품 페이지에 들어가보니, 온갖 악평이 쏟아져 있었고, 그러면서 물건이 언제 당도할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거의 마음을 비우기까지 했다.

DSC05770.jpg

DSC05771.jpg

이 제품은 여행자들을 위한 간이 빨래 솔루션 정도로 생각하면 되겠다. 보이는 하늘색 플라스틱은 접이형 옷걸이다. 빨고 난 다음에 건조를 위해 널 수 있는 옷걸이가 두개 동봉 되어 있다.

DSC05772.jpg

DSC05773.jpg

DSC05774.jpg생긴것은 꼭 애플의 유선 마우스처럼 생겼다. 아마도 오마주했다고 보는게 맞지 않을까? 싶지만… 현실은 그냥 카피 정도 되겠다.

DSC05775.jpgDSC05777.jpg

이 제품은 USB 파워뱅크나, USB 충전기에 꽂으면 작동을 한다. 한번 작동 시간은 30분, 그리고 5분동안 멈춘다. 그리고 5분뒤에 또 작동이 된다. 제품이 멈춘뒤에 다시 코드를 뽑았다 다시 꽂아 봤으나, 작동이 안된다. 대략 5분이 지난 뒤에 꽂아보니 또 부르르 떤다.

 

 

심각한 문제가 있다. 이 소닉 세탁기는… 딱 3번 운용뒤에 죽어버렸다. 완전 불량품인게다. 더이상 판매가 되지 않으니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는다. 아 돈 아깝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